KDB대우증권 신임 사장에 홍성국 부사장 유력
KDB대우증권 신임 사장에 홍성국 부사장 유력
  • 김종호 기자
  • 승인 2014.11.25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김종호기자] KDB대우증권 신임 사장에 홍성국(51) 부사장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대우증권은 26일 사장후보추천위원회와 이사회를 열고 사장 후보자를 공식 결정할 예정이다.

 

대우증권은 전임 김기범 사장이 지난 7월 중도 퇴진한 뒤 후임 선임에 난항을 겪으며 4개월째 CEO(최고경영자) 공석 상태다.

 

지난달 말까지만 해도 이영창 전 부사장이 유력한 후보로 거론됐으나 홍성국 부사장의 낙점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홍 부사장은 서강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1986년 대우증권에 입사해 홀세일 사업부장,투자분석부장, 미래설계연구소장 등을 거쳐 현재 리서치센터장을 맡고 있다.

 

한편 이날 사장 후보로 결정되면 12월 12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사장으로 공식 선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