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다혜 복귀, 원조 스포츠 여신이 온다
차다혜 복귀, 원조 스포츠 여신이 온다
  • 정아름 기자
  • 승인 2014.11.26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차다혜 아나운서가 복귀를 알렸다. (사진=KBS2)     © 정아름 기자


[중앙뉴스=정아름기자] KBS 정다혜 아나운서가 복귀를 알렸다.

26일 오전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는 차다혜, 이승연, 김승휘, 이각경, 최시중, 정용실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차다혜 아나운서는  "나는 아직은 남편 몰래 숨겨 놓은 비자금이 없다. 그런데 앞으로는 비자금을 만들 생각"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비자금은 최후의 보루다. 나중에 쓸 돈이 정말 없을 때 '사실은 나한테 돈이 있다'고 보여줘야 드라마틱하고 멋있지 않나"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차다혜 아나운서의 남편은 과거 카레이서로 활동했으며 현재 씨스포빌 경영기획총괄 이사로 재직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