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F공사, 올 해 첫 번째로 삼성생명 자산 유동화”
HF공사, 올 해 첫 번째로 삼성생명 자산 유동화”
  • 조경화 기자
  • 승인 2010.06.2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임주재)는 삼성생명이 보유한 주택담보대출을 기초로 6,422억원 규모의 주택저당증권(MBS)를 발행했다고 24일 밝혔다.

금융회사가 보유한 자체 주택담보대출을 유동화 하는 것은 이번이 올 들어 처음이다.

이번 MBS 발행은 삼성생명이 판매한 주택담보대출을 HF공사가 양수한 뒤 이를 기초로 MBS를 발행하고 삼성생명이 다시 매입하는 형태이다.

이로써 HF공사는 현재까지 금융회사 주택담보대출 유동화 5조 5,787억원을 포함하여 54회에 걸쳐 총 24조 7,468억원의 MBS를 발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