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대통령 "남도 돕는데 北 못도울 이유 없어"
李대통령 "남도 돕는데 北 못도울 이유 없어"
  • 신영수 기자
  • 승인 2010.06.29 0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차 캐나다 토론토를 방문중인 이명박 대통령은 27일 오후(현지시간) "남도 도와주는데 북한을 도와주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대통령은 이날 토론토 시내 한인회관에서 토론토 동포 230명과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고 "세계를 향해 도움주려 하는 우리나라가 북한을 안도와주겠느냐. 북한이 잘못을 인정하고 다시는 그러지 않겠다고 하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대통령은 "북한이 개방하고 국제사회에 나오면 우리도 도울 것이고, 우리와 가까운 나라도 도움을 주도록 할 것"이라며 "그래서 서로 잘 사는 나라를 만들고 그 다음에 평화적 통일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대통령은 이어 "우리나라를 말도 많고, 탈도 많다며 부정적으로 이야기하는 사람이 있다. 남들이 대한민국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것도 우리는 긍정적으로 생각해야 한다"면서 "(천안함 사건과 관련) 참 걱정스러운 일도 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그러나 그런 사람도, 저런 사람도 있지만 대한민국은 어떤 어려움 속에서도 한번도 후퇴한 일이 없다"고 말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그러면서 "말도 많고, 탈도 많지만 나는 대한민국 대통령이란 것이 매우 자랑스럽다"고 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백경락 한인회장 등 참석자들과 건배하고 있다.

   이 대통령은 아울러 "대한민국은 잘 사는 나라가 가난한 나라를 어떻게 도울 것인가 하는 방법을 알고 있다"며 "한국에서 열릴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 개도국을 개발시키는 어젠다를 넣기로 했다.

이명박 대통령이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많은 나라들이 동의했고 아프리카 대표들이 정말 고마워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명박 대통령과 부인 김윤옥 여사가 27일 오후(현지시간)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 참석해 화동들로부터 꽃다발을 받고 있다.

   이날 동포 간담회에는 윤증현 기획재정부 장관,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 사공일 G20준비위원장, 김종훈 통상교섭본부장, 김성환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최중경 경제수석, 이동관 홍보수석 등이 배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