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만 회장, ‘만장일치’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재선출
박용만 회장, ‘만장일치’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재선출
  • 김종호 기자
  • 승인 2015.03.25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김종호기자]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이 대기업·중소기업을 아우르는 경제단체인 대한상공회의소 제22대 회장으로 재선출됐다. 박용만 회장은 2013년 8월부터 손경식 전임 회장의 잔여임기를 수행하다 지난달 24일 서울상의 제22대 회장에 선출되며 본인의 정식 임기를 맞았다.

 

▲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    

대한상의는 25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상의회관에서 의원총회를 열어 박 회장을 제22대 회장으로 만장일치로 추대, 선출했다.

 

박 회장은 수락연설을 통해 "상공인들의 뜻을 겸허히 받아들여 주어진 소명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경제위기의 막바지를 넘어가는 어려운 시기를 맞아 경제가 회복의 길로 들어서고 사회 구석구석에 희망의 빛이 비춰질 수 있도록 우리 상공인들이 힘을 보태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진영환 대구상의 회장, 이강신 인천상의 회장, 김상열 광주상의 회장 등 새로 취임한 광역시 상의 회장과 최신원 경기상의연합회 회장(수원상의 회장) 등 도별 상의협의회 회장을 대한상의 부회장으로 선임하고 이동근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의 연임을 의결하는 등 부회장단 15명을 구성했다. 

 

전국 상의 회장 71명 중 진영환 대구상의 회장(삼익THK 회장), 이강신 인천상의 회장(영진공사 대표), 김상열 광주상의 회장(호반건설 회장), 박희원 대전상의 회장(라이온켐텍 대표), 전영도 울산상의 회장(일진기계 회장), 이선홍 전주상의 회장(합동건설 대표) 등 33개 지역 상의 회장이 새로 뽑혔다.

 

6대 광역시로는 조성제 부산상의 회장을 제외한 5곳의 회장이 바뀌었고 전국 상의 46%가 새 수장을 맞았다.

 

■ 대한상의 22대 부회장단(15명)

 

조성제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진영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신임),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신임), 김상열 광주상공회의소 회장(신임), 박희원 대전상공회의소 회장(신임), 전영도 울산상공회의소 회장(신임), 최신원 수원상공회의소 회장(신임), 노영수 청주상공회의소 회장, 이희평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 이선홍 전주상공회의소 회장(신임), 김호남 목포상공회의소 회장(신임) 김용창 구미상공회의소 회장, 최충경 창원상공회의소 회장, 현승탁 제주상공회의소 회장, 이동근 대한상공회의소 상근부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