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청룡영화상 김새론 "신인여우상 받고 너무 떨려 주절주절"
[포토뉴스] 청룡영화상 김새론 "신인여우상 받고 너무 떨려 주절주절"
  • 김종호 기자
  • 승인 2015.11.05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김종호기자] 배우 김새론이 1년전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을 받았던 기억을 떠올렸다.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CGV에서 봉만대 감독의 진행으로 제 36회 청룡영화상 핸드프린팅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전년도 여우주연상 수상자 천우희, 여우조연상 수상자 김영애, 남우조연상 수상자 조진웅, 신인여우상 수상자 김새론이 참석했다.

 

김새론은 지난해 수상소감에 대해 "제 이름이 호명돼서 얼떨결에 올라갔는데 너무 떨려서 그때 제가 무슨 얘기를 했는지 생각도 안 난다. 너무 주절주절 얘기했다"고 밝혔다.

 

김새론은 이어 "아직 제가 부족하니까 더 열심히 노력하라는 의미에서 주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제36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은 오는 11월26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