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치 당무위, ‘安 10대 혁신안’...당헌·당규에 반영
새정치 당무위, ‘安 10대 혁신안’...당헌·당규에 반영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5.12.09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임효정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이 오늘 당무위에서 안철수 전 대표의 10대 혁신안을 당헌과 당규에 반영하기로 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9일 오전 국회에서 당무위원회를 개최하고, 당내 부패척결과 낡은 진보청산을 위해 안철수 전 공동대표가 제안한 10대 혁신안의 당헌·당규 반영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지난 9월 이후 2차례에 나눠 ▲부패 혐의 기소자에 대한 즉시 당원권 정지 및 공직후보 자격심사 대상 배제 ▲부패 혐의 유죄 확정자에 대한 당원 제명 ▲'당 수권비전위원회' 설치 ▲19대 총선평가보고서와 18대 대선평가보고서의 공개검증 등 10대 혁신안을 제안했다.

 

이번 당무위 회의는 당 최고위원회의가 지난 4일 10대 혁신안을 당헌·당규에 반영키로 의결한 데 따른 것으로, 앞서 열리는 최고위에서 구체적 개정안을 최종 결정한다.

 

회의에서는 최근 사퇴한 주승용·오영식 전 최고위원의 후임자 보궐선거를 치르기 위한 최고위원 경선 세칙도 처리한다.

 

한편, 당헌·당규 개정 마무리를 위한 오는 14일 중앙위원회 개최의 건도 안건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