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라디오스타'서 여자 연예인 고백담 입 열어…"차였다"
지코,'라디오스타'서 여자 연예인 고백담 입 열어…"차였다"
  • 문상혁 기자
  • 승인 2016.01.28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문상혁기자]'라디오스타'에서 지코가 여자 연예인에게 대시해 거절 당했다고 말했다. 

 

▲'라디오스타'에서 지코가 여자 연예인에게 고백한 사실을 털어놓았다.

 

 

정준영은 지난 2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돌+아이돌' 특집에 출연해 "지코가 까다로워서 마음을 잘 안 준다. 짝사랑만한다"고 폭로했다.


지코는 최근까지도 짝사랑 중이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대시했는데 거절당했다. 상대가 연예인이었다"고 고백했다.

 

지코는 또 "거절을 두려워하지 않나?"라는 질문에 "오기가 생겨서 더 일을 한다"고 답했다.지코에 솔직한 심정과 입담에 시청자들은 안타까움과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지코도 순정남?","지코를 거절한 여자 연예인이 누군지 궁금하다", "지코도 아픔을 아는구나" 등 많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코는 이날 자신에 인스타그램에 "생얼 둘 화장 하나"라는 제목에 사진을 올려 온라인에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