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정의당 후보..여론조사서 창원 성산 야권 단일화 확정
노회찬, 정의당 후보..여론조사서 창원 성산 야권 단일화 확정
  • 윤장섭 기자
  • 승인 2016.03.29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회찬 정의당 후보가 경남 창원 성산 지역구에 야권 단일화 후보로 확정됐다.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은 29일 오후 경남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허성무 더민주 후보와 노 후보의 단일화 여론조사에서 노 후보가 승리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창원 성산 선거구는 새누리당 강기윤 후보, 국민의당 이재환 후보와 노 후보의 3파전으로 선거를 치룬다.

 

더민주의 허 후보는 "지난 1년간 하루도 쉬지 않고 지역구에서 열심히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허 후보는 출마 준비 과정에서 야권단일화의 강열한 열망을 느꼈다"면서 "일부 지역 주민들의 열망만이 아니라 전국적으로 야권이 분열되면 박근혜 정권을 심판할 수 없다는 의견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허 후보는 "야권 전체의 승리를 위해서 경선을 통한 모범적 단일화가 전국적으로 확산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론조사에서 단일 후보로 결정된 정의당 노 후보는 "쉽지 않은 선택과 결단을 해준 허 후보에게 감사하다는 인사와 함께 허 후보를 격려했다. 이날 고배를 마신 허 후보는 노 후보의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기로 했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 news@eja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