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공회의소, 美 세인트루이스상의 MOU 체결
대한상공회의소, 美 세인트루이스상의 MOU 체결
  • 박광원 기자
  • 승인 2010.09.11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한국시각으로 10일 오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에서 러스 카너한(Russ Carnahan) 미 연방하원의원, 프랜시스 슬레이(Francis Slay) 세인트루이스 시장 등과 기업인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네트워킹 리셉션’ 행사를 가졌다.

이날 서울상의는 세인트루이스상의와 경제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손경식 대한.서울상의 회장은 이 자리에서 “세인트루이스는 화이자, 몬산토 등 세계적인 기업들이 투자하는 미국 생명과학산업의 선도지역”이라며 “한국의 전자, 바이오 및 IT산업과 협력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행사에는 손경식 회장, 박용만 두산 회장, 신정택 부산상의 회장, 서민석 동일방직 회장, 신박제 NXP반도체Korea 회장 등 경제사절단과 미주리주 진출 우리 기업인 50여명, 마크 배스 보잉사 부사장, 브라이언 렙 웰스파고사 부사장, 팻 슬라이 에머슨 부회장 등 세인트루이스 주요 정재계 인사 80여명이 참석했다.

이에 앞서 사절단은 제이 닉슨 미주리주지사를 만나 양국간 교역확대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