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투쟁목표, 국회의장의 의회민주주의 실천”
정진석 “투쟁목표, 국회의장의 의회민주주의 실천”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6.09.30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진석 “국회에 큰 교훈 남겨야”

[중앙뉴스=임효정 기자]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가 투쟁 목표는 국회의장의 의회민주주의 실천이라고 말했다.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30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국회의장이 헌법과 국회법에 맞게 국회를 운영하고 의회민주주의를 실천하도록 하는 것이 이번 새누리당 투쟁의 진정한 목표"라고 밝혔다.

 

▲ 정진석 원내대표가 투쟁목표는 국회의장의 의회민주주의의 실천이라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이번 사태가 단순히 국회 파행으로만 기억돼선 안 되고, 우리 국회에 큰 교훈을 남겨야 한다"며 이같이 발언했다.

 

그는 "국회의장이 온 국민이 보는 앞에서 당파적 판단을 하거나 편향성을 드러내는 발언을 하거나 의사일정마저 편파적으로 진행하면, 우리 국회가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느냐"면서 "국회의장의 정치적 중립 의무를 더욱 명확하고 확고하게 규정하기 위한 국회법 개정 등 제도적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이 힘겨운 투쟁은 단순히 정세균 의장의 사과나 유감 표명 등을 듣겠다는 기 싸움을 벌이자는 게 아니고, 대결 정치와 기 싸움을 통해 정국 주도권을 확보하는 등의 정치 공학적 차원의 싸움이 절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 원내대표는 자신이 제안한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과 관련해 "만나게 되면 의장이 헌법과 국회법을 준수하고 정치적 중립성을 확보하는 방안이 무엇인지 책임 있게 논의를 시작해야 한다"며 "우상호·박지원 원내대표의 긍정적 답변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