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대통령 “교정행정, 적극적 교정으로 패러다임 전환하고 있어”
박 대통령 “교정행정, 적극적 교정으로 패러다임 전환하고 있어”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6.10.28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 대통령 “인터넷 화상 접견 등 정보기술 접목해 교정행정 선진화”

[중앙뉴스=임효정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28일 정부과천청사 강당에서 열린 '제71주년 교정의 날 기념식'에 영상메시지를 보내 "우리 교정행정은 단순히 수형자를 격리하는 소극적 형 집행에서 벗어나 수형자의 사회 복귀를 돕는 적극적 교정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 박근혜 대통령이 교정행정의 패러다임이 전환되고 있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최근에는 중독성 범죄자와 재범 고위험군에 대해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관리를 추진하고 있으며 인터넷 화상 접견 등 정보기술(IT)을 접목해 교정행정을 선진화해나가고 있다"면서 이같이 발언했다.

 

또 박 대통령은 "수형자들이 범죄의 덫에서 벗어나도록 돕는 일은 보다 안전한 사회 건설에도 큰 힘이 되는 만큼 앞으로도 더욱 적극적인 변화와 혁신에 힘을 쏟아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정부도 교정공무원 여러분이 보다 나은 여건에서 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