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탄핵, 새누리 비박계에게도 동참 명분 세워줘야”
김부겸 “탄핵, 새누리 비박계에게도 동참 명분 세워줘야”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6.12.01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겸 “비박계 동의 없이는 탄핵 통과가 되지 않는 상황”

[중앙뉴스=임효정 기자]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비박도 탄핵에 동참할 명분을 세워줘야 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김부겸 의원은 1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의결과 관련, "새누리당 비박(비박근혜)계에게도 명분을 세워주고 그들이 탄핵에 동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밝혔다.

 

▲ 김부겸 의원이 새누리 비박계에 탄핵에 동참할 명분을 세워줘야 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김 의원은 "비박계 동의가 없이는 탄핵안 통과가 되지 않는 상황에서 국민의 요구 때문에 2일에 의결시도를 할 수밖에 없다는 것은 무책임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며 이같이 발언했다.

 

그는 "비박계에 대한 설득 노력을 거쳐야만 국민도 납득을 할 것"이라며 "만약 오늘 비박계에서 탄핵에 동참하기 어렵다는 얘기들이 나온다면, 민주당 지도부에 비박계를 설득할 테이블을 만들어 달라고 요구를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또 "주말부터라도 9일 통과를 목표로 비박계를 설득할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지도부에 요청하겠다"고 부연했다.

 

김 의원은 "비박 의원들이 얼마나 탄핵에 찬성할 것으로 보이나"라는 질문에 "숫자를 단언할 수는 없지만 신뢰를 보내주는 것이 맞다"며 "그분들도 촛불 민심을 의식하지 않겠나"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부결이 될 경우 책임론이 불거지지 않겠느냐"는 질문에는 "그럴 경우엔 국회가 촛불집회의 대상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