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 권한대행 “미 금리인상, 시장안정화 조치 취해나가야”
황 권한대행 “미 금리인상, 시장안정화 조치 취해나가야”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6.12.1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 권한대행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

[중앙뉴스=임효정 기자] 황교안 권한대행이 미국 금리인상에 대해 필요시에는 적극적으로 시장안정화 조치를 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차 국정현안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미국의 금리 인상과 관련해 "시장의 불안 심리가 확산되지 않도록 금융·외환시장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고, 필요시 적극적인 시장 안정화 조치를 취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 황교안 권한대행이 미 금리인상에 대해 시장 안정화 조치를 취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황 권한대행은 "오늘 새벽 미국 금리 인상이 결정됨에 따라 정부는 가계·기업·금융 등 분야별로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나가면서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발언했다.

 

그는 "시중 금리가 상승하는 경우 어려움이 가중되는 중소기업과 서민층에 대해서는 정책자금의 지원규모를 확대하는 등 서민·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면서 "대내외 경제 변동성이 큰 상황이므로 관계 부처는 긴밀한 협력을 통해 빈틈없이 대응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황 권한대행은 "최근 S&P, 무디스 등 국제 신용평가기관도 한국경제가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으며, 빠른 시일 내 정치적 불확실성을 극복할 것이라고 평가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정부는 굳건한 안보와 치안 질서를 바탕으로 민생현안들에 신속히 대응해 나가면서 국정이 안정화 될 수 있도록 모든 힘을 다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