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보유 국내주식 500조 돌파
외국인 보유 국내주식 500조 돌파
  • 신주영 기자
  • 승인 2017.02.06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신주영기자]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말 외국인들의 국내 주식 보유 규모가 처음으로 500조원을 돌파했다.이는 전체 시가총액의 32.0%로 501조9천600억원으로 집계됬다.


외국인 보유주식 비율이 늘어난 것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대규모 순매수에 나섰기 때문이다.

외국인은 지난해 6월부터 올해 1월까지 지난해 11월만 제외하고 모두 순매수에 나섰다.

 

지난해 7월 4조1천110억원어치를 사들인 데 이어 8월 1조8천510억원, 9월 1조6천250억원 각각 순매수했다.

 

또 최근에도 지난 두 달 연속 대규모 '사자'에 나섰다.

외국인은 지난해 12월 1조7천360억원을 순매수했고 지난달에는 1조7천860억원을 순매수했다.

 

글로벌 경기 회복세와 삼성전자 실적 호조 등으로 외국인 자금이 국내 증시로 유입됐다.

지난달에 미국은 1조4천억원 순매수했고 아시아 국가들도 4천억원의 매수 우위를 보였다.

반면에 유럽과 중동은 각각 3천억원, 2천억원 순매도했다.

 

미국의 국내주식 보유액은 지난달 말 206조5천억원으로 전체 외국인 보유액의 41.1%를 차지했다. 유럽은 142조3천억원(28.4%), 아시아는 64조1천억원(12.8%), 중동이 25조1천억원(5.0%) 등의 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