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도시바 메모리 경영권 넘본다..불붙은 반도체 전쟁
'SK하이닉스', 도시바 메모리 경영권 넘본다..불붙은 반도체 전쟁
  • 윤장섭 기자
  • 승인 2017.03.29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SK하이닉스'가 세계 2위의 낸드 플래시 생산업체인 일본 도시바의 메모리 사업부문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SK하이닉스는 일본의 재무적 투자자(FI)들과 손잡고 오늘(29일) 낮 12시에 마감되는 예비 입찰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시바는 지난달 메모리 반도체 사업 부문의 매각 대상 지분을 19.9%로 제한해 입찰에 부쳤다가 흥행에 실패하자 이번에 매각 지분을 50% 이상, 최대 100%까지로 확대했다. 경영권까지 넘겨주겠다는 것,

 

이번 입찰에는 SK하이닉스 외에 타이완의 훙하이 그룹 계열사 폭스콘, 미국 반도체업체인 마이크론테크놀러지와 웨스턴디지털(WD) 등이 참여할 것으로 보여 입찰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SK하이닉스는 이번에 도시바 메모리의 예비 입찰을 통과해 본입찰에 들어가면 실사를 통해 면밀히 사업성 등을 따져본 뒤 최종 인수 여부를 결정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차 입찰 때 2조∼3조 원을 써냈던 SK하이닉스는 과반의 지분 인수를 조건으로 경영권 프리미엄 비용을 보태 10조 원 이상을 인수가로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4분기 기준 낸드 플래시 시장에서 삼성전자, 도시바, 미국 웨스턴 디지털, 마이크론에 이어 점유율 5위를 기록했고, 만약 도시바 메모리를 인수하면 단숨에 2위로 뛰어오른다.

 

도시바는 내일(30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메모리 사업부문의 분사를 결의하고 오는 6월쯤 우선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다.


/중앙뉴스/news@eja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