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7개월만에 0.25%하락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7개월만에 0.25%하락
  • 신주영 기자
  • 승인 2017.08.11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신주영기자]서울 아파트 상승폭이 8·2 부동산대책 이후 2주 연속 둔화됐다


11일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재건축 아파트 가격은 0.25% 하락했다 가격이 떨어진 것은 올해 1월 13일 조사(-0.08%) 이후 7개월 만이다.


투기과열지구 지정으로 재건축 조합원 지위 양도가 어려워진 서초구 반포 주공1단지 등에서 2억∼3억원 내린 급매물이 출현하는 등 재건축 추진 단지를 중심으로 호가가 내리고 있다.

 

강동구가 0.28% 하락했고 송파구도 0.07% 내렸다.


 

▲ 서울 아파트값     © 연합뉴스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도 1천만∼9천500만원 가량 내린 매물이 나오고 있다.

 

이에 비해 투기지역 규제에서 제외된 관악(0.21%)·강북(0.21%)·도봉(0.19%)·중랑구(0.16%) 등은 아파트 가격이 상승했다.

 

서울 전체 아파트값 평균 상승률은 0.07%로 지난주(0.37%)보다 오름폭이 대폭 축소됐다.

 

신도시 아파트값 상승률은 0.07%로 지난주(0.08%)보다 상승세가 둔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