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국유림관리소, 찾아가는 숲해설 서비스 제공
영덕국유림관리소, 찾아가는 숲해설 서비스 제공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7.08.22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 오는 11월 말까지 정기적으로 개최 될 예정

 

 

▲ 전문교육과정을 이수한 숲해설가가 정기적으로 직접 찾아가 프로그램     © 박미화 기자


[중앙뉴스=박미화기자] 남부지방산림청 영덕국유림관리소에서는 사회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숲해설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거동이 불편하여 숲에 찾아오지 못하는 노인 및 장애인과 주간보호를 받는 아동들을 위하여 전문교육과정을 이수한 숲해설가가 정기적으로 직접 찾아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해당 숲해설 프로그램은 수혜자 맞춤식으로 생태공예체험 및 숲 스토리텔링 등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하며, 금년 11월 말까지 정기적으로 개최 될 예정이다.
 

영덕국유림관리소는 지난 3월부터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숲해설 위탁운영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총 32,500명에 달하는 국민에게 숲해설 수혜기회를 제공 할 예정이다.
 
영덕국유림관리소장은 다양한 국민들에게 특별한 산림복지서비스 기회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