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LH공사 “사업시행협약” 체결
영천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LH공사 “사업시행협약” 체결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7.09.20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개발 가시화(可視化)
▲ 영천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LH공사 사업시행 협약식     © 박미화 기자

 

[중앙뉴스=박미화기자] 영천시는 19일 영천시 녹전동에 위치한 항공전자시스템기술센터에서 김영석 영천시장, 김진현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경북본부장, 한병홍 LH대구경북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한다.

 

본 사업시행협약은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영천시, 한국토지주택공사 간에 사업시행에 필요한 세부사항을 정하고, 협약 당사자 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긴밀한 협력 하에 사업의 조속 추진을 위한 취지의 협약이다.

 

영천시 관계자는 본 지구가 2008년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 후 사업시행자를 찾지 못해 사업시행에 어려움에 처했으나, 지난 ‘16년 LH공사가 사업시행자로 결정되어 정상추진하게 되었고, 사업면적은 124만㎡(37.6만평)으로 2022년까지 약 2,205억원을 투입해 개발 완료할 예정임을 밝혔다.

 

또한, 현재 입주 중인 경북임베디드기술연구원, 보잉MRO센터, 항공전자시스템기술센터 및 바이오메디칼생산기술센터와 연계해 유관기업을 적극 유치할 계획임을 설명했다.

 

김영석시장은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는 대구-포항간 고속도로 및 금년 6월 개통한 상주-영천간 고속도로의 교차점에 위치하고, 대구, 포항, 경주, 구미시에서 1시간 이내 접근이 가능해 기업유치에 최적의 입지다.”라며, “신규고용 창출효과와 부가가치가 높은 신성장산업 관련 기업 등을 집중 유치해 4차산업 중추도시로서의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