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전국 ‘비’와 강풍..비 그친 주말, 찬바람 불고 쌀쌀
[오늘 날씨]전국 ‘비’와 강풍..비 그친 주말, 찬바람 불고 쌀쌀
  • 박효영 기자
  • 승인 2017.11.03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 그친 다음날 영상1도로 급격히 기온 내려가
▲ 3일 전국에 강풍을 동반한 비가 내리는 곳이 많겠고, 비가 그친 이후 쌀쌀해지겠다. 사진=연합뉴스     

 

[중앙뉴스=박효영 기자] 금요일인 3일은 전국에 아침부터 가을비가 내리고 있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 지역에 평균 10~50mm 이며, 많이 내리는 곳은 최대 70mm 이상의 가을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이 최고 20mm, 남부지방은 5mm 내외가 되겠다. 특히 기온이 급격히 내려가는 강원지역 산지에는 3~5cm 가량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비는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지만 비가 내리는 중에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오늘 아침 전국 평균 기온은 15도에서 한낮엔 17도로 기온차는 크지는 않겠지만 찬 공기가 유입되는 오후부터 쌀쌀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무엇보다 강풍이 불 것으로 보여 체감온도는 더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별 날씨를 살펴보면. 서울은 낮 최고기온 17도, 대전은 16도가 예상된다. 동해안 지방의 비는 내일까지 지속되고 강풍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강릉 낮 최고기온은 19도가 예상된다. 남부지방은 호남권을 중심으로 약한 비가 내리겠고, 대구의 낮 최고기온은 20도가 예상된다. 

 

해상은 풍랑예비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후부터 전 해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비가 그친 이후 내일(4일) 아침기온은 영상 1도로 초겨울 날씨를 방불케 할 것으로 보인다. 추위는 일요일 오전까지 계속되다가 오후가 되면서 점차 풀리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