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구 위원장, “코스닥 시장 개선방안 마련할 것”
최종구 위원장, “코스닥 시장 개선방안 마련할 것”
  • 이형근 기자
  • 승인 2017.11.0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당국은 산업간 균형을 지키며 발전시키는 방안 강구중”
▲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6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조찬간담회에서 코스닥 시장 활성화에 대한 의지를 피력했다. (사진=연합)     


/중앙뉴스/이형근 기자/최종구 금융위원장은 6일 “코스닥 시장이 발전하려면 혁신성장 기업을 지원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과제”라며 코스닥시장 활성화에 대한 의지를 피력했다. 최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한국경제사회연구소와 금융투자협회 공동 주최로 열린 조찬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날 간담회에서 투자금액의 코스피 편향성을 지적했다. 최 위원장은 “국민연금은 코스피에서 98%나 투자하지만 코스닥에는 2%만 투자하고 있다”면서 “코스닥 상장사 중에 대상이 많지 않고 실적평가도 어렵다는 의견이 있어 이를 반영해 연말까지 코스닥 시장 개선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금융당국은 최근 연기금의 투자 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코스닥 위원회 독립성 강화와 성장 잠재력이 큰 혁신기업의 코스닥 시장 진입 규제를 재정비하기로 했다. 연기금의 투자 수익률 성과평가 기준이 되는 벤치마크 지수 개선과 세제 인센티브 제공 등도 추진하고 있다. 

 

이어 최 위원장은 “금융투자 업계의 기업금융 확대에 대한 다른 금융권의 저항이 있는데 이를 조화롭게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금융산업이 발전하려면 영업 범위를 넓혀줘야 하지만 금투업권은 정책이 너무 은행 위주라고 생각하고 은행권은 초대형 투자은행(IB) 등에 불만이 있다”며 “금융당국은 산업간 균형을 지키면서도 발전시키는 방안을 강구 중”이라고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황영기 금융투자협회장을 비롯해 김관영(국민의당)·김한정(더불어민주당) 의원, 유종근 전 전북도지사 등이 참석했다.

 

/중앙뉴스/news@eja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