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M 통합법인안 주총 통과
CJ, E&M 통합법인안 주총 통과
  • 정은실 기자
  • 승인 2010.12.30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그룹의 종합 콘텐츠 전문회사 설립 계획이 30일 개최된 CJ엔터테인먼트와 CJ미디어, 온미디어, CJ인터넷, 엠넷미디어, 오미디어홀딩스 등 그룹 6개 계열사 주총에서 각기 통과됐다.

CJ그룹은 30일 상암동 CJ E&M센터 등에서 해당 6개 계열사의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 온미디어 99.9%, 엠넷미디어 99.7%, CJ인터넷 92.6% 등 평균 96%가 넘는 높은 찬성율로 통합법인 안건이 통과됐다고 밝혔다.

CJ 측은 “CJ가 목표로 하는 아시아 넘버원 종합 콘텐츠社에 대해 해당 6개 계열사 주주들의 공감대가 형성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CJ측은 지난 11월, 6개사 통합을 통한 E&M(엔터테인먼트&미디어) 사업 통합법인 설립을 전격 발표한 바 있다.

한편, 통합되는 CJ E&M은 오는 12월 30일 해당 계열사의 주주총회를 거쳐 2011년 1월 19일까지 주식매수청구 기간을 갖게 된다. 예상되는 합병 기일은 3월 1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