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림진흥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권혁운 前 하남부시장 취임
경기농림진흥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권혁운 前 하남부시장 취임
  • 조경화 기자
  • 승인 2009.06.30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농림진흥재단의 신임 대표이사에 권혁운(權赫雲·58) 前 하남부시장이 취임했다.

재단은 하남부시장을 역임한 권혁운 씨를 새 대표이사에 선임하고, 7월 1일(수) 오후 재단 2층 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는다.

신임 권 대표이사는 1973년 화성군에서 공직에 첫 발을 디딘 이후 평택군 수산계, 옹진군 증식계, 화성군 수산과, 경기도 증식계 등 요직을 두루 역임했으며, 2003년 국가사회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2007년 12월에는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되어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1998년 경기도 해양수산과장으로 승진한 이후 도정 역점사업을 성실히 수행하고 특히 지난해에는 경기도의 역점사업인 ‘경기도 국제보트쇼 및 코리아매치컵 세계요트대회’를 성공리에 마쳐 능력을 인정받았다.

이에 따라 재단의 고유사업인 푸른 경기 만들기를 위한 도시녹화 사업은 물론, 세계로 뻗어나가는 경기도 우수농산물 마케팅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적임자라는 평가다.

권 대표이사는 “녹색성장 시대에 경기농림진흥재단의 중요한 직책을 맡아 일하게 된 것을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면서 “그동안의 공직경험을 통해 체득한 모든 역량을 동원해, 쾌적하고 살기 좋은 녹색 경기도를 만들기 위한 민간녹화 활성화 및 농업농촌 경제 활성화에도 혼신을 쏟겠다”며 취임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