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설 연휴 맞아 금융기관 5조2천억원 공급
한국은행, 설 연휴 맞아 금융기관 5조2천억원 공급
  • 신주영 기자
  • 승인 2018.02.14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한국은행제공)
설전 10영업일간 화폐수급 추이(표=한국은행제공)

[중앙뉴스=신주영기자]설을 앞두고 화폐 5조2천억원 가량이 시중에 풀렸다. 한은은 세뱃돈 등 현금 수요가 늘어나고 연휴 기간이 긴 설이나 추석 명절 전에 화폐를 확대 공급하고 있다.

한국은행은 설 전 10영업일(2월 1일∼14일) 동안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순발행액)가 약 5조1천7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약 3천9백억원 감소하였다고 14일 밝혔다.

이 기간 한은이 발행한 화폐는 5조7천870억원, 한은 금고로 돌아온 화폐는 6천156억원이었다.

화폐 발행액은 2천183억원(3.6%) 감소했지만 환수액이 1천682억원(37.6%) 늘며 순발행액은 작년 설 전과 비교해 3천900억원(7.0%) 감소했다.

설 명절 이전 화폐 순발행액은 2015년(5조2195억원),2016년(5조1607억원),2017년(5조5579억원)으로 매년 비슷한 수준을 유지해왔다.

지난해 설엔 월말 기업 급여일과 겹치며 자금 수요가 더 늘었다.

원화를 정리하는 은행 직원 (사진=연합뉴스제공)
원화를 정리하는 은행 직원 (사진=연합뉴스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