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혁 전 최고위원, 개인택시업계와 정책간담회 가져
이종혁 전 최고위원, 개인택시업계와 정책간담회 가져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2.19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혁 전 최고위원
이종혁 전 최고위원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부산시장 출마를 준비중인 이종혁 자유한국당 전 최고위원은 지난 14일 오후 3시께 설을 맞아 부산개인택시조합의 초청을 받아 새해 인사차 방문했다.

이종혁 출마 예정자는 박우식 부산개인택시조합 이사장 및 주요 임원진이 참석한 간담회에서 부산시 택시업계의 애로사항 및 정책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의견을 교환했다.

부산 택시업계는 해운대 지역을 중심으로 한 버스전용차로(BRT) 운영 개선 및 환승 제도 개선, 택시 승강대 증설, 동천로 대중교통 전용 지구 운영 및 시간 단축, 택시요금 조정 주기 준수, 부산시에 택시물류와 신설 등을 요청했다.

이종혁 출마예정자는 업계의 정책 건의 및 애로사항을 경청한 뒤 “택시는 버스, 지하철과 함께 서민들의 발이고, 주요 교통수단”이라 언급하며, "이 같은 정책 및 애로사항의 개선에 최선의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설을 이틀 앞둔 이 날 간담회에서 부산교통현안 중의 택시업계와의 정책의견교환은 시민 주요관심사인 교통현안에 관한 것으로 매우 뜻 깊은 자리였다고 간담회를 마친 양측은 소감을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