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대한민국 컬링 의성의 딸 마늘소녀들 금빛 사냥 나선다,
의성군, 대한민국 컬링 의성의 딸 마늘소녀들 금빛 사냥 나선다,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2.25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결승전 응원 김주수군수도 동참한 현장(사진=의성군 제공)
최종 결승전 응원 김주수군수도 동참한 현장(사진=의성군 제공)

[중앙뉴스=박미화기자] 컬링 한국 여자대표팀이 일본과의 준결승전에서 승리를 거둔 가운데 오는 25일 컬링강호 스웨덴과 최종 결승전을 치르게 됐다. 컬링의 역사가 비교적 짧은 한국에서 이번 결승 진출로 세계가 놀라고 있으며 대한민국 전역에 컬링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컬링 한국 여자대표팀은 의성여중·고 선후배 사이로 끈끈한 우정을 자랑한다. 이렇게 학창시절부터 함께 해온 완벽한 호흡의 팀워크로 연속 우승의 행보를 걸을 수 있었다.

이번 평창올림픽에서 컬링 인기가 급상승하면서 국내외 언론에서 선수뿐만 아니라 컬링의 고장 의성군도 앞다퉈 취재하고 있으며 의성 관내 응원현장에는 기업의 협찬도 이어지는 가운데 지난 23일 의성여고체육관에서 펼쳐진 응원에서 롯데햄이 의성마늘햄, 의성마늘햄비엔나, 의성마늘햄꼬치 각 600인분을 참가자에게 무료 배부해 응원 열기를 높였다.
 
오는 25일 열리는 결승전에 전 국민의 응원 함성이 고조될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의성군도 최종 결승전 응원을 위해 의성체육관에서 선수들의 가족, 친구, 이웃들이 모여 한번 더 응원 할 예정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지금까지 잘 싸워준 선수들에게 고맙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금메달 획득으로 전국민의 성원에 보답하고 평창올림픽의 대미를 장식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