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전 가맹점 대상 외국어 교육 지원
BBQ, 전 가맹점 대상 외국어 교육 지원
  • 김수영 기자
  • 승인 2018.03.05 09: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밀리 복지 강화로 프랜차이즈 업계의 상생•동반자 모델 제시
제너시스BBQ 그룹 임직원이 외국어 학습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BBQ 제공)
제너시스BBQ 그룹 임직원이 외국어 학습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BBQ 제공)

[중앙뉴스=김수영 기자] 제너시스BBQ(회장 윤홍근)가 패밀리(가맹점, 이하 패밀리)의 복지 강화를 위해 3월부터 BBQ 전 패밀리를 대상으로 외국어 온라인 교육을 지원한다. 

BBQ는 패밀리 복지 강화를 통해 프랜차이즈 업계의 상생과 동반자 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 1,400여개 패밀리에 교육을 무상으로 지원하며 패밀리 자녀도 다 함께 수강할 수 있다.

또한, 전 임직원들의 외국어 및 제2외국어 역량 향상을 위해 임직원들에게도 외국어 교육 과정을 수강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임직원 복지향상을 위해 임직원들의 가족도 수강이 가능하다.

이와 관련, BBQ 윤경주 사장은 “글로벌 시대에 맞추어 BBQ 패밀리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BBQ 서포터즈’ 제도를 실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무상으로 지원 하게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을 확충해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는 경영이념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외국어 교육 지원 프로그램은 온라인 어학 교육 사이트 ‘글로벌21’ 과의 연계를 통해 진행 되며, 영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독일어 등 10여개 외국어의 300여개 강좌 중 자신이 원하는 강좌를 자유롭게 선택해 수강할 수 있다. PC와 스마트폰 어플을 통해서 수강 가능 하다.

한편 BBQ는 매장 운영 시 소홀히 하기 쉬운 패밀리의 가정까지도 챙겨주는 ‘패밀리 자녀 학자금 지원’ 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등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로 가맹점 복지 제도를 구축하고 있다.

이에 앞서 여행, 경조사, 휴식 등을 위해 매장 영업을 쉬고자 하는 패밀리의 매장 운영을 지원해 주는 ‘BBQ 서포터즈’ 제도를 실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본 기사는 제너시스BBQ에서 제공된 자료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비비큐망혀라 2018-03-05 10:45:04
애휴. 이것도 복지라고 참... 애휴애휴.bbq장사가잘되려면 고객의소리부터 좀읽어라. 문의한지 한달동안 답변한통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