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경제위기’ 전북 지역민 위해 일자리 창출 나서
BBQ, ‘경제위기’ 전북 지역민 위해 일자리 창출 나서
  • 김수영 기자
  • 승인 2018.03.06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 개최된 군산지역 BBQ 패밀리 간담회에서 윤홍근 회장이 패밀리(가맹점주) 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BBQ 제공)
지난 27일 개최된 군산지역 BBQ 패밀리 간담회에서 윤홍근 회장이 패밀리(가맹점주) 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BBQ 제공)

[중앙뉴스=김수영 기자] 제너시스BBQ그룹이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전라북도 지역의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지역민의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서 관심을 끌고 있다.

BBQ는 조선소 구조조정, 한국 제너럴모터스(GM) 군산공장 폐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북지역에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BBQ의 ‘상생 창업 프로그램’은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가맹비(1,000만원)와 교육비(380만원) 전액, 간판 500만원, 인테리어(20평 기준X평당 220만원) 비용의 40%를 본사에서 지원하는 내용이다. 

예비 창업자가 이번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 통해 창업을 할 경우 총 3,34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BBQ가 창립 23년 만에 최대 규모로 지원하는 이번 ‘상생 창업 프로그램’은 오는 9일부터선착순 50명에 한해 진행된다.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위해 BBQ는 점포당 3,340만원씩 약 16억 원을 지원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윤홍근 제너시스 BBQ 그룹 회장은 “전북 지역민들이 느끼는 고용불안을 해소하면서 창업을 통해 인생 2막을 설계할 수 있도록 ‘상생 창업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됐다”며 “점포당5명의 고용이 창출되기 때문에 50개 점포가 오픈하면 250명의일자리가 생긴다”고 말했다.

특히 윤 회장은 “종업원 1인당 4인 가족을 부양한다고 가정하면 약 1000명의 생계지원과 가계안정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BBQ는 이번 ‘상생 창업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전북지역의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윤홍근 회장은 지난달 27일 GM공장이 있는 군산 지역을 방문해 ‘군산지역 BBQ 패밀리(가맹점, 이하 패밀리) 간담회’를 개최, 패밀리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해결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또, 전북지역 패밀리에 신선육을 무상으로 공급했다. 지원한 신선육은 총 2,000수(마리)로, 금액으로는 4,000여만 원에 달한다. BBQ는 신선육 무상 공급과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다양한 상생 프로그램을 개발해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전북지역 ‘상생창업 프로그램’관련 문의는 전화(080-383-9000) 또는 홈페이지(www.bbq.co.kr)을 통해 가능하다. 


<본 기사는 제너시스BBQ에서 제공된 자료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