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북농민사관학교 ,일손 부족 농어촌 지원 간담회
(재)경북농민사관학교 ,일손 부족 농어촌 지원 간담회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3.14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군위군에 위치한 (재)경북농민사관학교(학교장 조남월)에서는 경상북도로부터 보조사업을 위탁 받아 농촌의 고령화로 본격적인 농사철을 앞두고 일손이 부족 할 것을 대비하여 지역의 대학교와 협의하여 농촌일손 동아리를 조직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일손 부족 농어촌 지원 간담회(사진=(재)경북농민사관학교 제공)
일손 부족 농어촌 지원 간담회(사진=(재)경북농민사관학교 제공)

농가에서 젊은 인력을 활용하고 학생들은 농촌의 경험과 현실을 배우고 학비도 버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가 크다.

경상북도 FTA 특별위원장인 손재근 농어촌 일자리 및 인력양성지원센터장은 각 대학 지도교수 간담회를 가져 지난해의 일자리 사업 추진 점검을 하고 금년에도 성공적인 사업이 되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또한, 각 대학 동아리 임원단도 간담회를 가져 현재의 농촌 실정을 설명하고 금년도 사업 추진에 농업인이 희망하는 날 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수요조사를 시,군과 농협 농정지원단에 협조를 지원했다.

시,군 및 농협담당자 간담회

지난해 경북도내 11,255명이 농어촌 일손 부족에 지원을 나섰고 올해 13,000명 정도 참여 할 것으로 전망하며, 일손이 부족하고 어려운 농어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했다.

도내 농업인이 일손 필요시 사계절 지원이 가능하며 경북농민 사관 학교 (경북 군위군 효령면 치산효령로 1610, 054)624-0128)로 연락하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