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공사 기공식
경산시,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공사 기공식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3.14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조시장 명실상부 재활의료산업의 메카로 발돋움시킨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권역의 재활치료와 노인성질환 치료를 담당 할 경북권역 재활병원 기공식이 13일 경북 경산시 평산동 (구)미래대학교 부지에서 열렸다.

재활병원 기공식에서 최영조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사진=박미화기자)
재활병원 기공식에서 최영조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박미화 기자)

이날 오후 2시 김관용 경상북도지사, 최영조 경산시장, 최덕수시의회의장, 경북대학교병원장을 비롯한 관내 기관장, 지역단체대표, 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공식을 개최했다.

최영조시장은 평산동 산 1번지 일원(구, 대구미래대학 부지)에 건립되는 경북권역 재활병원은 총사업비 270억원(국비 135억원, 지방비 135억원)으로 대지 26,472㎡(8,007평)에 지상4층 연면적 14,561㎡(4,404평) 150병상 규모로 2019년 12월 완공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경산시는 재활의료 서비스 공급기반 확충을 위해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하는 권역별 재활병원 건립 공모사업에서 2015년 9월 최종 사업자로 선정되어 명실상부한 재활의료산업의 메카로 발돋움 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당초 임당동에 건립하기로 했으나 국가지정문화재인 임당동과 조영동 고분군에서 90m 떨어진 위치로 인해 현상변경 등 허가신청이 문화재청으로부터 불허됨에 따라 평산동 현재의 위치로 변경되었으며 지난해 11월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하여 올 1월 공사업체를 선정하고 착공에 들어갔다.

재활병원 기공식 커팅식. (사진=박미화기자)

재활병원이 준공되면 척수손상재활센터, 근골격계재활센터, 소아재활센터 등을 운영하면서 물리치료실(로봇보행 등), 수치료실, 언어치료실, 소아치료실 등을 갖추게 될 예정이며 재활의료산업의 전진기지 역할을 수행 할 것으로 보인다.

최영조시장은 재활병원이 개원하면 대학병원 전문의료진 수준으로 양질의 재활의료서비스를 제공해 명실상부한 재활의료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재활의료복지에 도움이 되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