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진 은행장... 현장경영 성공사례 창출하자
김도진 은행장... 현장경영 성공사례 창출하자
  • 김수영 기자
  • 승인 2018.03.1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도진 은행장(오른쪽 두번째)이 14일 송림동지점을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IBK기업은행 제공)
김도진 은행장(오른쪽 두번째)이 14일 송림동지점을 방문해 직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IBK기업은행 제공)

[중앙뉴스=김수영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14일 인천지역본부, 15일 남부지역본부를 시작으로 현장경영 프로그램인 ‘현장속으로 2018’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현장속으로’는 은행장이 영업현장을 방문해 영업전략을 공유하고 현장의 건의사항과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는 현장경영 프로그램으로, 한 해 동안 전국의 모든 지역본부를 찾아갈 예정이다.

김도진 은행장은 이틀 동안 해당 지역본부 소속 영업점장들과의 조찬 간담회를 통해 영업전략을 공유하고, 12개 지점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 행장은 간담회에서 “올해는 동반자금융 정착의 해로, 은행과 고객 모두 공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동반자금융의 성공사례를 창출하자”며 중소기업 지원을 강조했다.

또한 “철저한 건전성 관리와 이익구조 개선을 통해 당기순이익이 대손충당금 규모를 넘어서는 ‘골든크로스’를 달성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취임 초부터 현장중심 경영을 강조하며 임기 중 全 영업점을 방문하겠다고 밝힌 김 행장은 지금까지 207개 영업점을 방문해 4613명의 직원을만나 현장 중심의 경영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