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식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식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5.1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들의 심리회복 돕는 재난심리지원센터에서 다채로운 행사

[중앙뉴스=박미화기자] 경북 포항시는 14일 흥해보건지소에서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식(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식(사진=포항시 제공)

이날 개소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하여 국회의원, 각 의료기관장, 사회복지시설장 및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진심리지원 경과보고와 현판제막식, 활동사진 전시, 건강증진홍보관 운영, 게이트키퍼 위촉식 등의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됐다.

지난해 11.15지진 진앙지인 흥해의 보건지소를 리모델링해 문을 연 포항시재난심리지원센터는 지진과 여진으로 인한 트라우마와 스트레스로 일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의 심리 회복을 돕는 등 정신건강증진을 위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추후 재난 발생 시 긴급하고 체계적인 심리지원으로 심리적 고통을 경감시키고 재난 전 일상으로 빠른 회복을 위한 각종 마음건강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를 위해 포항시 북구보건소는 올해 3월 보건복지부로부터 국비 3억 4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흥해보건지소를 리모델링하고 10명의 정신건강전문요원을 채용하는 등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했다.

올해는 11.15 지진과 여진 피해시민의 심리적 안정과 마음 회복을 촉진시키기 위한 △심리안정화 서비스 △위험군 심리지원 사후관리 △재난심리지원 지역안정망 구축 등 프로그램을 중점적을 진행 할 예정이다.

생명사랑 마음케어쉼터 운영, 주민역량강화 교육, 재난피해 주민 정신건강 실태조사, 생명사랑 마음건강마을 조성, 마음건강리더 양성 등 프로그램별 다양한 서비스를 운영해 대상별로 심리 안정지원에 힘쓴다는 방침이다.
  
이강덕시장은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 개소로 재난피해로 인한 시민들의 심리적 스트레스 완화와 심리적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