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사회복지시설 식중독예방 특별교육 실시
경주시, 사회복지시설 식중독예방 특별교육 실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6.20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시설 관리자 대상 위생전반 교육 ‘손씻기, 끓여먹기, 익혀먹기’ 강조

[중앙뉴스=박미화기자] 경북 경주시에서는 지난 19일 주민건강지원센터 보건교육장에서 사회복지시설 급식관리자 및 조리원들을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법과 하절기 식품취급, 시설․환경 등 위생관리 전반에 대한 특별교육을 실시했다.

식중독예방 특별교육 (사진=경주시 제공)
식중독예방 특별교육 (사진=경주시 제공)

이번 특별교육은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들이 주로 활동하는 소규모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 사회복지시설의 조리종사자 총 150여명을 대상으로 ▲식중독예방을 위한 실천사항 ▲조리장 시설 및 주변 환경의 청결 ▲종사자 개인위생 ▲식재료 검수철저 ▲식품의 위생적 취급 ▲보존식 이행여부 ▲기타 식품위생법 준수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교육했다.

특히, 병원성 대장균 및 캠필로박트균 등 여름철에 많이 발생하는 식중독 예방을 위한 수칙, ‘손씻기. 끓여먹기. 익혀먹기’에 대한 중요성과 노로바이러스로 인한 식중독 예방에 대하여 다시 한 번 강조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성도 위생과장은 “평소 철저한 위생관리를 통해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이들의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고, 급식으로 인한 식중독 유사증상 및 이상 징후 발견 시 지체 없이 경주시청 위생과(☎054-779-8590) 또는 경주시 보건소로 신고하여 식중독 확산방지에 철저를 다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