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휴가철 피서지 물가안정 및 친절 캠페인 전개
경주시, 휴가철 피서지 물가안정 및 친절 캠페인 전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7.22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기자] 경북 경주시는 지난 20일 본격적인 하계 휴가철을 맞아 지역 해수욕장과 주요 피서지 일원에서 행락철 바가지 요금 근절을 위한 물가안정 캠페인을 전개했다.

(사진=경주시 제공)
휴가철 피서지 물가안정 및 친절 캠페인 (사진=경주시 제공)

이날 시는 지역 상인회와 소비자단체인 YMCA, 물가모니터 요원 등 60여명과 함께 감포 전촌, 양북 봉길, 양남 관성 해수욕장 일대, 산내 동창천 계곡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동부사적지에서 바가지 요금, 자릿세 징수 등 부당 상행위 근절과 친절 서비스에 대한 홍보활동을 펼쳤다.

원산지표시 위반, 위조 상품 판매, 부당 가격표시 등 상거래질서를 저해하는 행위를 근절하는 홍보물을 주변 상인과 시민들에게 배부하며, 물가안정과 착한가격업소 이용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한편, 캠페인 후에는 지역 상인회 회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휴가절 물가안정과 친절한 서비스를 통해 다시 찾고 싶은 경주만들기를 위한 노력을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피서지 불편사례 수집 및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개인서비스 요금과 피서지 주변 불공정 상행위를 근절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도 점검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