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가시적 성과내
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가시적 성과내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08.10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수 복구 9톤/일, 경제가치 연간 8천만원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덕군이 지난 2월 K-water와 함께 시행한 ‘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이 가시적 성과를 내고 있다.

(사진=영덕군 제공)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전.후 (사진=영덕군 제공)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은 노후 상수도시설(상수관, 정수장 등)을 개량하고 현대화하여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사업위치는 영덕군 전역(1읍, 8면)이고, 급수구역을 대블록, 중블록, 소블록의 형태로 계층화해 권역 내 산재한 취수장, 정수장, 가압장 등 물 처리시설을 원격으로 감시·제어한다.

현재 블록구축과 관망정비를 위해 4개 업체((주)건화, ㈜삼안, ㈜도화, ㈜홍익기술단)와 용역계약을 체결했다. 현장조사 완료 후 기초데이터를 토대로 올 연말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7월말 기준으로 급수전 20,785개 중에서 2,619개의 조사를 완료했다.

(사진=영덕군 제공)
현대화 사업 시행 후 1월 대비 6월 유수율이 약 18.61%p 증가(사진=영덕군 제공)

군 관계자는“현대화사업소 개소 후 총 127건의 누수탐사를 시행하여 약 9,326㎥/일의 누수를 복구했다. 수돗물 생산원가 기준으로 계산하면 경제적 가치는 연간 7,745백만 원에 이를 것”이라며 “향후 전체 공급량의 약 83%를 차지하는 영덕, 영해 급수구역 위주로 우선 누수탐사를 진행하여 관망정비를 병행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