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소 브루셀라병 일제검사 실시
영천시, 소 브루셀라병 일제검사 실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10.20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기자]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에서는 지난 18일부터 오는 11월 30일까지 관내 소 1만 6천두에 대해 브루셀라병 일제검사를 추진한다.

(사진=영천시 제공)
관내 소 1만 6천두에 대해 브루셀라병 일제검사를 추진한다.(사진=영천시 제공)

시에 따르면 이번 검사는 감염축 조기 색출을 통해 신속한 살처분, 도태로 조기 청정화를 달성하고 브루셀라병 근절로 소 사육농가의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이다.

검사대상은 1세이상의 한육우 암소와 종부용 수소로 1,061호에 1만 6천두이며 검사방법은 공수의 8명이 담당 읍면동별로 채혈검사를 실시하고 시에서는 양성축 발생 시 신속하게 감염소 살처분을 실시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소 브루셀라병 근절을 위해서는 축산농가의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며 “원활한 추진을 위해 농장주는 검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귀표가 훼손된 소는 귀표를 재장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