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홍천군에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 구축한다
LG유플러스, 홍천군에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 구축한다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8.11.2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명티피앤이, 대명호텔앤리조트, Ericsson-LG, 홍천군과 MOU 체결
왼쪽부터 현준용 LG유플러스 IoT/AI부문장(전무)과 허필홍 홍천군수, 패트릭 요한슨 Ericsson-LG CEO, 최진식 대명호텔앤리조트 1지역 본부장(전무), 윤혁락 대명티피앤이 총지배인(전무)이 양해각서 체결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왼쪽부터 현준용 LG유플러스 IoT/AI부문장(전무)과 허필홍 홍천군수, 패트릭 요한슨 Ericsson-LG CEO, 최진식 대명호텔앤리조트 1지역 본부장(전무), 윤혁락 대명티피앤이 총지배인(전무)이 양해각서 체결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LG유플러스가 5G 네트워크 기반의 AI, IoT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을 적용해 홍천군에서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관광을 구축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대명티피앤이(대표 서경선), 대명호텔앤리조트(대표 최주영), Ericsson-LG(CEO 패트릭 요한슨), 홍천군(군수 허필홍)과 27일 강원도 홍천에 위치한 비발디파크에서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관광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5G 기반 친환경 스마트 리조트•테마파크에는 LG유플러스의 5G 네트워크와 Ericsson-LG의 IoT 플랫폼을 기반으로 AI, IoT, 에너지 절감, 자율주행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사업장의 효율적인 운영은 물론 고객의 안전을 확보하고 편의성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유플러스는 강원도 홍천군 비발디파크에서 세계 최초로 ▲스마트 수질 모니터링 서비스 ▲지능형 CCTV 익사방지 서비스 ▲지능형 CCTV 스키어 이상행동 감지 서비스 등을 실증할 계획이다.

스마트 수질 모니터링 서비스는 수질을 측정하는 IoT 레이저 센서를 통해 실시간으로 고객들이 이용하는 온천 및 수영장의 수질 오염 수준을 확인할 수 있다.

세균, 이물질 등 오염 발생 시 즉시 관리자가 확인하고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 수질 오염으로 인한 고객 피해를 최소화 해준다.

지능형 CCTV 기반의 행동 감지 서비스는 수영장 및 스키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예방을 돕는다. 익사 방지 서비스의 경우, 수영장 물속에 설치된 지능형 CCTV가 일정시간 움직임이 없는 고객을 감지하면 알람 및 경고등을 통해 안전관리 요원에게 위급상황을 알려준다.

또한 스키어 이상행동 감지 서비스는 스키장 슬로프에 앉아있거나, 쓰러짐, 이탈 등 위험한 행동을 하는 고객을 감지해 관리자에게 알려줘 스키장 내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쓰레기를 자동 압축하고 적재량을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IoT 태양광압축 쓰레기통’ 서비스 ▲자녀와 노약자의 실내•외 위치를 알려주는 ‘스마트 위치 추적 서비스’ ▲고화질 영상과 음성통화가 가능한 ‘IoT헬맷’ ▲거리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는 ‘LTE 무전기’ ▲객실 내 재실감지 센서를 통한 ‘스마트 체크인•아웃’ 등의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향후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대명그룹이 추진하는 신규 사업장에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Ericsson-LG는 홍천군과 함께 강원도 4차산업혁명촉진 특화사업에 발맞춰 홍천 지역상권과 연계된 Mobility as a Service, 수소연료전지, 태양광 등 차세대 에너지원을 활용한 자연친화적 사업장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관광객의 이동경로 및 소비행태를 빅데이터화해 분석하는 솔루션을 개발할 계획이다.

현준용 LG유플러스 IoT/AI부문장(전무)은 “대명그룹 및 홍천군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당사의 앞선 5G 네트워크, AI, IoT 등 4차산업혁명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이를 통해 방문객들은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스마트 리조트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패트릭 요한슨 Ericsson-LG CEO는 “5G는 서비스 사례 중심으로 발전할 것”이라며 “이번 프로젝트는 지방정부, 통신산업, 전통산업 간의 협업을 모범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라고 생각하며, 앞으로 더 많은 기회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허필홍 홍천군수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비발디파크 관광객 연 450만명에게 홍천군의 지역상권을 연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더불어 협약에 참가한 모든 회사들과 상생할 수 있도록 지역자원 연계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