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두류공원에서 만난 동박새
대구 두류공원에서 만난 동박새
  • 정기영 기자
  • 승인 2019.01.14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정기영 기자] 13일 대구시 두류공원에  동박새가 찾아왔다.

대구시 두류공원 의 동박새(사진=정기영기자)
대구 두류공원에서 만난 동박새(사진=정기영기자)

서식지로는 한국, 일본, 대만, 중국 중부, 동부, 남부, 인도차이나반도 북부와 동부에 분포한다. 남해안과 서해안 도서지방, 해안지대에서 흔히 번식하는 텃새이며, 최근 경기에서도 번식이 확인되었다. 또한 흔하게 통과하는 나그네 새이다.

동백나무 등 상록수림이 울창한 산림 또는 인가 주변에 서식한다. 무리를 이루며 나무 위에서 곤충류, 거미류 등과 머루, 다래, 버찌, 산딸기 등 나무 열매를 먹는다. 겨울에는 동백꽃의 꿀을 빨아먹는다. 둥지는 낮지 않은 나무에 공을 절반 자른 듯한 오목한 그릇 모양으로 만들며, 내부에 털, 식물의 뿌리를 깔고, 둘레는 이끼를 덮는다. 5월에 번식하며 한배에 알 4개를 낳는다. 포란기간은 12일이며 새끼는 부화 12일 후면 둥지를 떠난다.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동박새를 촬영하기위하여 전국에서 찿아몬 사진가들 (사진=정기영 기자)
동박새를 촬영하기위하여 전국에서 찾아온 사진가들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