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19년 주민등록 사실조사 추진
오산시, 2019년 주민등록 사실조사 추진
  • 박기연 기자
  • 승인 2019.01.16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오산시 제공)
(사진=오산시 제공)

[중앙뉴스=박기연 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15일부터 3월 31일까지 76일간 주민등록 일제정비를 위한 2019년 주민등록 사실 조사를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일제정비는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관계를 정확히 일치되도록 정리하는 것으로 관내 6개동 주민센터에서 동시에 실시되며, 사실조사 기간 동안 각 동 주민센터에서는 공무원과 통장으로 합동조사반을 편성해 세대명부에 의거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여부 등을 현장 방문하여 조사한다.

주민등록 사실조사의 주요내용은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 일치여부 확인, ▲거주지 변동 후 미신고자 및 부실신고자, ▲각종 사유로 주민등록 말소 및 거주불병 등록된 자의 재등록, ▲주거용으로 사용하는 오피스텔에 대한 집중조사, ▲100세 이상 고령자 거주 및 사망여부 등을 조사한다.

시 관계자는 “주민등록 일제정비는 주민에게는 행정편익을 제공하고 행정기관은 효율적인 행정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