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토양개량제 지원사업 신청 접수
청도군, 토양개량제 지원사업 신청 접수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2 0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동안 무상으로 공급할 토양개량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희망농가는 농업경영체 등록정보에 등록된 농지 소재지 읍·면사무소에 토양개량제 지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접수기간은 2월1일부터 5월1일까지이다. 신청서 접수마감 후 토양 검정을 통해 소요량을 산정하고, 3년 동안 읍·면별로 공급할 계획이다.

군은 ▴2020년 풍각면, 금천면, 매전면 ▴2021년 청도읍, 화양읍, 운문면 ▴2022년 각남면, 각북면, 이서면에 토양개량제를 공급한다. 토양개량제 공급과 함께 공동살포도 지원한다.

2019년부터 마을별 공동살포 대행자를 선정해 1포당 800원씩 살포비를 지원한다. 군이 지원하는 토양개량제는 규산과 석회다. 규산은 벼 등 농작물의 생장을 도와 병해충 발생을 막아주고 친환경 재배에 효과가 있다. 그리고 석회는 토양을 살균하고 토양의 산성화를 막는 데 효과가 있다. 군 관계자는 “토양개량제인 규산과 석회는 병충해 예방과 토양의 산성화를 막고 농작물의 생장 등에 많은 도움을 준다”며 “토양개량제를 3년마다 살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청도군 농업기술센터 또는 읍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