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의회,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개회
경주시의회,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개회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2 2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도시위원회, 본회의 직후 기업인들의 애로사항 청취위해 현장방문 실시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의회(의장 윤병길)는 12일부터 오는 19일까지 8일간 일정으로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사진=경주시의회 제공)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사진=경주시의회 제공)

12일 개회한 제1차 본회의에서는 제23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회기 결정의 건, 2019년도 시정에 관한 보고, 회의록 서명의원 선임의 건, 휴회의 건 및 기타안건 등을 처리했고,

오는 13일부터 18일까지 휴회기간 중에는 각 상임위원별로 2019년도 주요업무에 대해 보고를 받고,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사, 현장방문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 나간다. 마지막 날인 19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상임위원회 심의한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의, 2018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 기타 안건처리 등에 대하여 최종 의결 한다.

이번 임시회에 상정된 안건은 경주시 홍보대사 운영에 관한 조례안, 경주동궁원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리·통·반 설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리의 명칭과 구역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종합장사공원지역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시민안전보험 운영 조례안, 경주시 착한가격업소 지원에 관한 조례안, 경주시 농산물공동브랜드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 운영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도시계획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시 재난현장 통합지휘소 설치 및 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등이다.

윤병길의장은 개회사에서 “어려운 경제 사정으로 중소기업을 비롯한 전통시장, 소상공인에 이르기까지 시민들의 걱정이 깊어져 많은 어려움 겪고 있다.”며, “올해에는 이러한 어려움을 의회와 집행부 시민들 모두가 한 마음으로 뜻을 모아 슬기롭게 극복하는 지혜를 보여 주어야 할 때”라고 말하고, “불필요하고 형식적인 소모적 논쟁을 줄이고 협력하여 우리시 현안에 대한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지나친 규제의 해소, 현장소통을 위해 더욱 열심히 의정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제도시위원회는 1차 본회의 직후 기업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외동읍 공단 현장을 방문했다.

(사진=경주시의회 제공)
경제도시위원회 외동공단연합회방문 간담회 (사진=경주시의회 제공)

이번 현장방문은 대내외 경기여건이 어려운 가운데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 노동정책의 변화로 영세자영업자들이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고, 외동공단 가동률이 최고대비 60% 이하로 떨어지는 등 주력 자동차부품산업도 큰 위기에 처해 있어 공단 대표들의 애로사항 등 의견청취를 통해 향후 의정활동 자료로 활용코자 현장 방문을 마련했다. 외동공단연합회방문 간담회

장동호 경제도시위원장은 “내수 경기가 침체된 가운데 자동차산업까지 위기가 오고 있어 지역의 경제 활성화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하고,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지역 기업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해 기업인들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