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9년 재해예방사업 보조금 교부
울산시, 2019년 재해예방사업 보조금 교부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화시장 일원 침수예방사업 등 98억 4,200만 원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울산시는 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2019년도 재해예방사업 보조금 1차분 98억 4,200만 원을 교부한다고 밝혔다.

교부 대상 재해예방사업은 ▲중구 태화시장 저지대 침수예방사업 60억 원 ▲중구 우정시장 일원 저지대 침수예방사업 13억 원 ▲울주군 청량면 화창마을 일원 침수예방사업 22억 1,700만 원 ▲울주군 반천현대아파트 일원 침수예방사업 3억 2,500만 원 등이다.

2019년도 전체 보조금은 148억 6,200만 원이며, 이번에 교부된 보조금은 1차분 98억 4,200만 원으로 중구 73억 원, 울주군 25억 4,200만 원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잔여 사업비를 수시로 교부해 재해예방사업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