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청, "예술이 있는 문화공간으로 변모"
영천시청, "예술이 있는 문화공간으로 변모"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6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영천시청이 예술이 있는 문화공간으로 새롭게 탈바꿈한다.

영천시청 전경 (사진=영천시 제공)
영천시청 전경 (사진=영천시 제공)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시청사 2, 3층 복도를 활용해 캔버스에 그려진 회화작품을 비롯한 다양한 예술품 30여점을 연중 전시한다.

시는 업무에 지친 직원들에게는 작품을 감상하며 힐링할 수 있고, 시민들에게는 수준 높은 예술품을 상시 관람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숨은 작가 발굴 등 침체된 지역 문화예술에 활력을 불어 넣는 효과도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기존의 딱딱한 관공서 이미지를 탈피해 시민들에게 감수성을 충전해 줄 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하게 되어 시민들이 부담없이 시청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