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엑스포공원 동물농장 이전 재개장
울진군, 엑스포공원 동물농장 이전 재개장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8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엑스포공원 동물농장을 이전 재개장한다.

(사진=울진군 제공)
엑스포공원 동물농장을 이전 재개장(사진=울진군 제공)

면적은 6,500㎡이며, 1년간의 조성공사로 3월초 재개장을 목표로 관람객을 맞을 준비가 한창이다.

엑스포공원 동물농장은 동물복지 환경 조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조성 했으며, 터줏대감인 일본원숭이, 공작새를 비롯한 동물들과 호주가 고향인 왈리비(캥거루 일종)를 비롯한 잉꼬(사랑새), 미니당나귀, 미니말, 미어캣, 과나코 등 15종 226마리의 새 식구를 맞이한다.

특히, 대형 조류관에는 잉꼬(사랑새), 왕관앵무의 군무를 직접 들어가서 볼 수 있는 곳으로 새로운 볼거리로 기대하며, 환경에 민감한 동물(왈라비, 사막여우 등)들은 충분한 적응시간을 거친 뒤에 공개 할 계획이다.

김명식 엑스포공원사업소장은 “앞으로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와 체험거리를 더욱 보완하여 체험관광 트렌드에 부합하는 울진대표 힐링 장소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