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함박눈 내리는 ‘우수’...“구름 사이로 달 보여”
[날씨] 함박눈 내리는 ‘우수’...“구름 사이로 달 보여”
  • 신현지 기자
  • 승인 2019.02.1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현지 기자)
19일 합정역 부근의 시민들이 함박눈에 조심스런 걸음을 내딛고 있다  (사진=신현지 기자)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절기상 우수이자 정월대보름인 19일 (오늘) 전국 곳곳에 눈과 비가 내리고 있다. 특히 서울 중부지방은 새벽부터 내린 눈이 9시 이후 함박눈으로 쏟아져  출근길 지하철역은 평소보다 혼잡을 이루었다. 

기상청에 따르면  19일 새벽(00시)부터 낮(15시) 사이에 기온이 낮은 중부지방과 남부내륙에는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고, 특히 중부지방에는 10cm 이상의 매우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또한 남부 지역은 비가 내리겠으며 제주 산간 지역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19일 내리는 눈과 비는 오후 3시께부터 서해안에서 그치기 시작해 오후 9시께 대부분 지역에서 그치겠다. 따라서 정월대보름인 오늘 구름 사이로 보름달을 볼 수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서울·경기도·충청도·강원 영서에서 2∼7㎝, 경북 북부 내륙과 서부 내륙, 전북 동부 내륙, 서해5도에서 1∼5㎝다. 중부지방 일부에서는 눈이 10㎝ 이상 내리는 곳도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남해안 10∼50㎜, 남부지방·울릉도·독도 5∼30㎜, 중부지방·서해5도 5∼10㎜다. 

대설 예비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은 인천(강화군 제외), 서울, 경상북도(경북북동산지, 봉화평지, 영주), 충청북도(제천, 단양), 강원도(강원남부산지, 정선평지, 평창평지, 횡성, 원주, 영월, 태백), 경기도(여주, 안산, 화성, 군포, 성남, 광명, 양평, 광주, 안성, 이천, 용인, 하남, 의왕, 평택, 오산, 남양주, 구리, 안양, 수원, 부천, 시흥, 과천)이다.  

오늘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광주·전북·대구·경북에서 '나쁨' 수준으로, 그 밖의 권역은 '보통'이 되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높이로 일 것으로 보인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0m, 남해·동해 1.0∼2.5m로 일겠다.

한편 기상청은 새벽부터 내린 눈이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을 것을 우려,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