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3.1운동 “100년 전, 그날의 함성을 다시 한 번...”
[포토뉴스] 3.1운동 “100년 전, 그날의 함성을 다시 한 번...”
  • 신현지 기자
  • 승인 2019.03.01 19:3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구로고척근린공원에서는 100년 전 그날을 재현하는 구민들의 함성이 뜨거웠다 (사진=신현지 기자)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3.1절 100주년을 맞아 오늘(1일)하루 전국방방곳곳에서 다채로운 기념행사가 펼쳐졌다.

서울 광화문광장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100년 전, 민족대표 33인을 대신한 국민대표 33인과 위안부·강제동원 피해자, 6·25 참전용사와 그 유가족 등 시민 2만여 명이 3.1절 기념행사를 가졌다.

또한 전국 방방 곳곳에서도 그날의 함성을 재현하는 기념식이 펼쳐졌다.

구로청소년 뮤지컬극단 '온마을'의 단원들이 태극기를 휘날리며 그날의 기쁨을 재현하고 있다(사진=신현지 기자) 

서울 도심 곳곳에서도 가족동반 시민들이 태극기를 들고 나와 100년 전 그날을 재현하며 뜨거운 민족애를 되새겼다. 이날 구로구 고척근린공원에서도 이성 구로구청장을 비롯하여 많은 구민이 모여 3.1절 기념식을 진행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식 참석자들이 만세삼창 등 다채롭게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현지 기자)

오후 2시부터 진행된 이날 3.1절 행사에서는 기미독립선언서 낭독을 시작으로 3.1절 합창, 구로청소년뮤지컬 극단 ‘온마을’의 뮤지컬 갈라쇼, 북 공연, 캘리그라피 퍼포먼스, 구로구립여성합창단의 공연 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태극기 휘날리며 고척근린공원을 행진하는 자원봉사자와 학생들 (사진=신현지 기자)

특히 2부에서는 참석자 모두 만세삼창을 외치며 고척근린공원 주변을 행진하는 것으로 100년 전 3.1운동의 의미를 다시 한번 크게 되새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다원 2019-03-01 22:18:56
이런 행사가 좀 많았으면 좋겠어요

이성기 2019-03-01 20:52:37
일제의 36년의 식민지하에 온갖 폭압 만행에 굴하지않고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던 함성을 우리후손은 결콕 잊지 말아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