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실종 축산선적 J호 선장 발견
울진해경, 실종 축산선적 J호 선장 발견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3.24 2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울진해양경찰서(서장 박경순)는 24일 낮 12시 50분경 영덕군 축산항 북동 1.1해리 해상에서 실종된 축산선적 J호(2.16톤) 선장 김모씨(58세)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사진=울진해경 제공)
울진해경은 “사고 해점 주변에서 수중수색과 항공수색을 병행하여, 신고 받은 지 1시간 30여분 만에 민간해양구조선이 실종된 선장을 발견하여 119에 인계했다”고 전했다(사진=울진해경 제공)

이날 울진해경에 따르면 오전 11시 15분경 선장 혼자 조업을 나간 J호가 입항 할 시간이 되어도 입항하지 않고 있다는 신고를 실종자 부인으로부터 접수하고, 즉시 경비함정과 해경구조대, 축산 및 강구파출소 연안구조정 등 5척과 헬기 1대 및 민간해양구조선 25척을 동원하여 현지에 급파했다.

울진해경은 “사고 해점 주변에서 수중수색과 항공수색을 병행하여, 신고 받은 지 1시간 30여분 만에 민간해양구조선이 실종된 선장을 발견하여 119에 인계했다”고 전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정확한 사고 경위를 상세히 조사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