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노회찬 의원 ‘성소수자 인권상’
故 노회찬 의원 ‘성소수자 인권상’
  • 신현지 기자
  • 승인 2019.05.10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프라이드 갈라 제공)
(사진=프라이드 갈라 제공)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국제 성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 아이다호를 기념하여 열리는 행사에서 故 노회찬 의원이 성소수자 인권상을 수상한다.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 날(IDAHO, International Day Against of Homophobia, 매해 5월 17일)을 기념하여 기획된 제 1회 프라이드 갈라가 개최된다.

이번 프라이드 갈라 행사에서는 우리나라 최초의 공개 동성결혼식을 올린 김조광수 김승환 부부가 설립한 신나는센터의 주관으로 개최된다. 신나는센터는 그 동안 서울국제프라이드영화제, 서울프라이드페어 등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를 개최해 왔으며 이를 통해 성소수자의 인권을 향상하고 HIV/AIDS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는데 앞장서 왔다.

특히 프라이드 갈라는 성소수자 인권 및 HIV/AIDS 편견 해소에 기여해 온 인물 또는 단체를 선정하여 “프라이드 어워드”를 수여하는 시상식과 이를 축하하는 기념공연, 그리고 디너파티로 구성되어 있는데 프라이드 어워드의 초대 수상자로 故노회찬 의원이 선정됐다.

본 상의 심사위원회 측은 고 노회찬 의원은 '성전환자의 성별 변경 등에 관한 특별법안', 성적 지향과 성적 정체성에 대한 '차별금지법'을 발의하는 등 우리나라 정치인들 중에서 그 누구보다 먼저 성소수자 편에서 함께 해왔다며 선정의 이유를 밝혔다. 고인이 된 수상자 대신 부인인 김지선여사와 노회찬재단 관계자가 대리 수상할 예정이다

수상을 축하하는 기념공연으로는 프랑스 가곡 연주회“프루스트에게 보내는 편지”가 준비되어 있다.이 공연에서는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로 20세기 프랑스를 대표하는 대문호“마르셸프루스트”와 그의 동성연인인 작곡가 “레이날도 한”이 함께 만든 프랑스 가곡을 선보이게 된다.  

한편 프라이드갈라에서 모인 후원금은 성소수자의 권리보장과 HIV/AIDS에 대한인식개선그리고 LGBT 센터 건립 등의 비영리 목적을 위해서 사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