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국보훈의 달에 떠나는 성곽길 산책
호국보훈의 달에 떠나는 성곽길 산책
  • 신수민 기자
  • 승인 2019.05.2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6월 걷기여행길

[중앙뉴스=신수민 기자]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다. 1963년 처음으로 호국의 달이 생긴 이후 매년 6월에 범정부적 차원에서 보훈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조국을 위해 희생하고, 공헌한 국가유공자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것이다.

이에 6월에는 국난극복의 역사가 담긴 우리나라 주요 성곽길을 걸으면서 그 역사의 현장으로 떠나보는 건 어떨까? 한국관광공사는 고양시 행주산성 역사누리 길 등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국내 성곽길 5곳을 걷기 좋은 여행길로 선정했다.

경기 고양의 행주산성 역사누리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기 고양의 행주산성 역사누리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기 고양 행주산성 역사누리길

삼국시대 처음 만들어진 행주산성은 덕양산 능선을 따라 1㎞ 둘레로 이뤄진 토성이다. 조선시대 임진왜란 때 권율 장군과 아낙네들이 힘을 모아 왜군을 물리친 곳이기도 하다.

행주산성 입구인 대첩문 근처 고양시정연수원에서 시작, 토성과 행주대첩비를 지나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숲길로 이어지는 총 3.7㎞ 길은 울창한 나무들과 한강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 덕분에 여름에도 쾌적하다.

특히 길의 끝, 행주대교를 배경으로 노을 지는 풍경은 한강 최고의 경치로 손색없다.  

 ㅇ 코스경로 : 고양시정연수원 ~ 팔각초소전망대 ~ 진강정 ~ 권율장군대첩비 ~ 대첩문 ~ 시정연수원입구
 ㅇ 거      리 : 3.7㎞
 ㅇ 소요시간 : 1시간 30분  
 ㅇ 난 이 도 : 보통
 

경남 진주 진주에나길의 진주성 호국사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남 진주 진주에나길의 진주성 호국사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남 진주 역사와 문화의 길

 진주사의 중심지역은 풍수지리에서 이야기하는 전형적인 배산임수(背山臨水) 지형이다. 남쪽으로 남강이 유장하게 흐르고, 북쪽에는 대룡산, 비봉산, 선학산으로 이어지는 산줄기가 든든하게 받치고 있다.

남강변에 있는 진주성은 우리 역사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곳이다. 진주시는 배산임수 두 축인 물줄기와 산줄기를 이어서 걷는 길을 냈다. 없던 길을 새로 만든 것은 아니고, 동네 사람들이 산책하고 가볍게 등산하던 길을 이었다.

이 길에 서려있는 이야기 두께는 만만치 않다. 선사시대부터 사람들이 살았던 곳이기에 인문, 지리, 역사, 문학 등 이야기에 아름다운 자연환경이 더해져서 길은 풍성해졌다. 걷기 좋고 흥미 있는 이야기가 녹아 있는 길이 생긴 것이다. 

 ㅇ 코스경로 : 진주성공북문 ~ 진주교육지원청 ~ 중앙유등시장 ~ 진주교회 ~ 봉산사 ~ 비봉산 ~ 봉황교 ~ 선학산전망대 ~ 상대배수장 ~ 진주시청 ~ 경남문화예술회관 ~ 진주성공북문
 ㅇ 거      리 : 15km 
 ㅇ 소요시간 : 5시간
 ㅇ 난 이 도 : 보통
 

경기 안성의 죽주산성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기 안성의 죽주산성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기 안성 죽주산성길

경기도 영남길 죽주산성길은 깊어가는 봄과 여름 사이에 걷기에 좋은 길이다. 안성의 드넓은 평야 사잇길을 시작으로 약 13km 정도의 길이 한양과 부산을 잇던 옛 영남대로를 따라 이어진다.

초록빛으로 수놓기 시작한 농촌의 고즈넉한 풍경과 비봉산 정상에서의 멋진 조망은 이 길에서 찾아볼 수 있는 매력 포인트. 이 길의 주인공은 죽주산성이다. 북진하던 신라가 축조한 이래로 조선시대까지 이 일대를 지키던 요새의 흔적이 이곳에 고스란히 남아 있다.

고려시대, 몽골군이 침입했을 당시 이곳을 지켜냈던 죽주방호별감 송문주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팔만구암자가 있을 정도로 불교가 흥성했던 지역이니만큼, 길 위에서 만나는 불교 유적들도 많다. 보물 제435호 봉업사지 오층석탑을 비롯해 미륵불 입상, 당간지주 등이 여행객을 반긴다.

 ㅇ 코스경로 : 황새울입구 ~ 지통암 ~ 비봉산정상 ~ 죽주산성북문 ~ 동문 ~ 남문 ~ 죽주산성휴게소 ~ 미륵당 ~ 매산리석불입상 ~ 농어촌공사죽산지소 ~ 봉업사지5층석탑 ~ 죽산면소재지
 ㅇ 거      리 : 13km 
 ㅇ 소요시간 : 4시간 30분
 ㅇ 난 이 도 : 보통 

충북 보은 삼년산성길의 서쪽 성문지와 철쭉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충북 보은 삼년산성길의 서쪽 성문지와 철쭉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충북 보은 삼년산성길

산성의 나라라 불렸을 만큼 수많은 산성이 있는 우리나라에서 산성마니아들이 세 손가락 안에 꼽는 명불허전의 산성 답사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언제 찾아도 한적하여 안온한 마음으로 편안하게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신라의 삼국통일에서 결정적 역할을 한 것도 이 삼년산성에서 출동한 군사들이었다. 지금은 적군의 창칼을 막는 역할을 내려놓고 이곳을 찾는 현대인들을 외부 스트레스로부터 보호해주는 충실한 안식처가 되어 있다.

 ㅇ 코스경로 : 주차장 ~ 서문지 ~ 서쪽 성곽길 ~ 보은사 ~ 동북치성 전망대 ~ 동문지 ~ 남문지 ~ 서문지~주차장
 ㅇ 거      리 : 2.6㎞
 ㅇ 소요시간 : 1시간 30분
 ㅇ 난 이 도 : 보통

담양 오방길 산성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전남 담양 오방길 산성길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전남 담양 산성길

담양군 금성면과 전라북도 순창군의 경계를 이루는 금성산에 위치한 금성산성은 호남의 3대 산성 가운데 하나다.

삼국시대 때 지어져 중요한 요새이자 거점으로 여겨졌지만, 동학농민운동 때 성안의 모든 시설이 불에 타버렸다. 현재는 4개 성곽을 복원하여 옛 터를 따라 걸을 수 있는 단양오방길 02코스, 산성길이 조성되었다.

옛 터를 따라 걷다보면 성곽의 돌처럼 겹겹이 쌓여있는 세월과 역사를 들여다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꽃내음 가득한 길, 깊은 숲속 오솔길, 오롯이 사색에 잠길 수 있는 길 등 다양한 매력을 발견할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담양 리조트 ~ 금성산성 ~ 담양리조트
 ㅇ 거      리 : 10.5km
 ㅇ 소요시간 : 3시간 25분 
 ㅇ 난 이 도 : 어려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