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 실시
울진해경,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 실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6.02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여객선, 유람선 등에서 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박경순 울진해경서장이 직접 울진 후포-울릉도간 여객선 씨플라워호에서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울진해경 제공)
최근 여객선, 유람선 등에서 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박경순 울진해경서장이 직접 울진 후포-울릉도간 여객선 씨플라워호에서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울진해경 제공)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울진해양경찰서(총경 박경순)는 최근 여객선, 유람선 등 다중이용선박에사고 등이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2일 아침 박경순 울진해경서장이 직접 울진 후포-울릉도간 여객선 씨플라워호에 대한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전했다.

이번 점검은 ▴과적, 과승 및 소화‧구명설비 관리상태 및 선박 불법개조 여부 확인 ▴여객선 터미널, 부두 등 시설에 대한 안전상태 ▴ 승무 기준 및 종사자 과로 방지를 위한 휴식시간 준수여부 확인 ▴ 갑작스런 기상악화 시 조기 입항, 신속대피 등 선박 운항자와 이용객의 안전과 관련한 사항이 중점으로 확인됐다.

특히, 울진해경은 헝가리의 안타까운 사고와 같이 선박사고는 폭우 등 기상이 불량한 상황에서 발생할 개연성이 높아, 해상 기상이 좋지 않을 경우 관련 법령에 따라 여객선‧낚싯배 등 다중이 이용하는 선박에 대한 출항 및 운항제한을 철저히 시행하고, 선박운항자는 항해중 갑작스럽게 기상이 악화될 경우 스스로 조기 입항하거나, 가까운 항포구로 신속히 대피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경순 울진해경서장은 “선박 운항자는 승객의 안전을 위해 기상 악화시 무리한 운항을 금지하고 평소 철저하게 안전장비를 점검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